아이들과미래재단 / 본문 바로가기

아이들과미래재단

아이들과미래재단

언론보도

Media Center

언론에 보도된 아이들과미래재단 소식입니다.

제목 [일간스포츠] ”올해는 비대면으로”…코로나도 못 막은 벤츠 '기브앤 레이스'
작성자 아이들과미래재단 작성일 2020.07.23 조회수 32
사업구분 기업사회공헌 사업명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20.07.23]

 

 

 

메르세데스 벤츠코리아의 기부메르세데스 벤츠코리아의 기부문화확산 캠페인 '제5회 기브앤 레이스 버추얼 런'이 오는 25일 0시부터 26일 24시까지 48시간 동안 열린다.

 

기브앤 레이스는 벤츠의 대표적 사회공헌 프로그램 중 하나다. 남녀노소 달리기를 즐기고자 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즐겁게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이다. 

 

참가비(5만원) 전액은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들을 위한 기금으로 전달된다.

 

지난 2017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4년간 총 다섯 차례 열렸다. 직전 행사까지 누적 참가자는 4만2000명, 총 기부액은 약 22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역시 참가 접수 신청자가 선착순 1만명을 넘어섰다. 

 

특히 올해 행사는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해 '비대면 방식'으로 열리는 것이 특징이다. 행사 참가자는 예년과 달리 대회 기간인 

 

25일, 26일 이틀간 각자 자신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며 달린다. 

 

위성항법장치(GPS) 기반의 스마트폰 건강 앱 '스트라바'를 활용해 본인의 기록 및 참가자 중 순위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벤츠는 참가자 전원에게 벤츠 및 기브앤 레이스 로고가 새겨진 스포츠 티셔츠와 스포츠 백, 완주 메달을 준다. 

 

올해는 코로나19 생활 방역 수칙을 고려해 마스크도 제공한다.

 

 

벤츠코리아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나눔 확산은 이어져야 한다는 취지에서 비대면 방식 행사 진행을 결정했다"며 "비록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각자 달리지만 나눔을 실천하려는 사람과 함께 하고 있다는 메시지를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벤츠코리아는 기브앤레이스외에도 지역사회의 기업 시민으로서 역할을 다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2014년 '벤츠의 약속'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다임러 계열사인 다임러 트럭 코리아와 벤츠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를 비롯해 

 

11개 공식 딜러사 등 총 14개사에서 참여하는 벤츠 사회공헌위원회를 출범했다. 기부금액만 해도 지난 6년간 모두 272억원에 달한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초기이던 지난 2월 말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지원하고자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에 10억원을 전달했다.